홍콩&마카오 여행기/홍콩식당소개
반응형

혼자 떠나는 홍콩 자유여행

안녕하세요. 아심이 입니다. 세번이나 찾아간 끝에 드디어 맛보고 돌아온 셩완지역에 위치한 

Ma Sa Restaurant 孖沙茶餐廳 


바로 상기콘지 앞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찾아가는 방법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상기콘지앞 써클케이 옆에 있는 아주 허름한 식당이거든요..

 


 

제가 원래 먹어보고 싶던 메뉴는 바로 이 계란이 들어간 덮밥이었어요, 오픈라이스에서 이 사진을 보고 너무 먹어보고 싶어서 일단 캡쳐를 하고 방문, 처음 방문했을때는 일요일이라 그런지 문이 닫혀 있었어요. 할 수 없이 다른곳에 가서 밥을 먹고 두번째 방문은 오전 6시 30분 문 열자마자 방문했는데 아저씨가 제가 캡쳐해간 사진을 보시고는 그거는 점심에나 가능하다고 하셔서 토스트 먹고 돌아옴, 이번에 드디어 점심시간 무렵에 방문을 해서 먹어볼 수 있었습니다.


관광객은 거의 없었고 홍콩 현지분들, 특히 근처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많이 방문하시는 곳입니다. 장소가 매우 협소하고 합석은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분위기,  그리고 여기서 아이클럽셩완 직원분들도 몇명 보았어요. 호텔 직원들도 근무중에 점심먹으러 찾아오는 곳이니깐 싸고 맛있는 집이 아닐까 혼자 추측

 

 

저는 거의 문 쪽 자리에 앉았는데 제가 앉은 자리에서 찍은 상기콘지 사진, 이 정도로 가까운 위치예요.


주문은 미리 캡쳐해 간 계란 들어가 있는 덮밥으로 주문, 음료는 따로 주문하지 않고 그냥 제가 들고 있던 탄산수 마셨습니다. 다른분들 보니 거의 모든 분들이 똥라이차 ( 제가 말할 수 있는 몇개의 단어중 하나, 아이스밀크티 생각하시면 됩니다 ) 주문하셔서 드시더군요. 이것도 맛있을거 같았어요.


참고로 제가 할 수 있는 중국말은 니하오 셰셰 그리고 마이딴과 똥라이차 이렇게 4가지 단어밖에 없어요. 그래도 대부분의 경우 문제없이 잘 돌아다닙니다.  식당등에서도 잘 주문하고 먹을 수 있습니다. 음료 물어보면 똥라이차 혹은 코크 스프라이트 말하면 되니깐요 ㅎㅎ

 

 

 

오픈라이스에서 사진 보았을때는 계란에 간장 그리고 스팸 들어간 덮밥인줄 알았는데, 음식 나온거 보니 돼지고기 들어간 덮밥이었어요. 그런데 먹으면서도 이게 돼지고기가 맞는지 계속 궁금했음..

 

 

 

 

 

 

처음에는 맛있게 먹었는데 막판에는 간장이 한쪽에 몰려있어서 조금 짜더군요. 골고루 비벼 드시는게 더 좋을듯 싶어요.

 

다른분들은 대부분 볶음국수 ( 면은 다 달랐음 ) 그리고 밀크티를 많이 드셨는데 그 메뉴등도 유명한거 같았습니다.


그리고 음식 주문하고 나면 종이에 가격을 적어주고 나갈때 그거 보여주고 돈 계산하고 나가시면 됩니다. 다만 저는 외국인인거 알아서 그런지 밥먹고 일어나서 계산하러 가니깐 얼마라고 계산기에 찍어서 보여주셨어요. 제가 먹은 음식의 금액은 29 홍콩달러 였습니다!


홍콩 셩완역 근처 숙소 머무시면서 색다른 음식을 드시고 싶은 분들은 이 식당을 방문해 보세요. 상기콘지 혹은 딤섬스퀘어 기셨는데  대기시간이 너무 길다면 이곳 혹은 그 근방의 커핑룸이나 브루브로스커피 라고 브런치 가능한 곳이 있는데 이 두곳을 추천하고 싶네요.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공감버튼은 제게 큰 힘이 됩니다.

 

 

 

 

 

 

 

반응형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