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산티아고 순례길
반응형

안녕하세요! 아심이 입니다. 코로나로 인해 많은것이 멈추어버린 시기네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집에있는 시간이 늘어남에, 2017년도에 저희 아빠가 다녀오신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기를

인터넷에 정리하는 시간을 가져보려 합니다.

아빠 주변분들이 은퇴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종종 아빠가 다녀오신 산티아고에 대해 관심을 갖고 이것저것 물어보시는 분들이 종종 계시곤 했어요.

당시 산티아고를 걸으시며 아빠가 직접 작성하셨던 일기를 공유해 보고자 오랜만의 아빠의 산티아고 순례길 코너에

글을 다시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코로나의 빠른 종식과 모든이들의 건강! 그리고 앞으로 산티아고 순례길을 걷게 되실 그 누군가를 위해 기도합니다.

Buen Camino



만시야 데 라스 물라스에서 레온까지 현재 472KM걸었음

 

어제와 마찬가지로 엄청 춥지만 준비를 단단히 해서 그런지 기분은 상쾌하다.

패딩에 잠바를 입었더니 편안하고 따뜻하다. 역시 새벽바람을 가르며 우리 일행은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오늘은 또 어떤 순례객을 만날까? 그들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순례를 시작한 것일까. 난 무엇 때문에 이 길을 걷고 있는 것일까?

 

레온에 10:40분에 도착하여으나 알베르게가 오픈전이라 계속하여 대기하다 도착순으로 체크인 레온에서는 2박을 하면서 21실이란다. 편안한 잠자리이고 그동안 많이 걸었기 때문에 하루를 쉬어서 재충전의 시간을 갖는 것이라 한다.

 

배가 너무 고파서 점심먼저 먹기로 하고 일행과 중국식 부페 왁으로 이동하였다.

여기도 영업전이라 대기하다 오픈하자마자 입장하여 시원하게 맥주부터 한잔하였다.

목을 축이니 이제부터 슬슬 먹기시작할까. 역시나 신선한 재료에 정성을 다해주는 요리라 그런지 참 맛있게 먹었다.

난 특히나 해물 볶음요리가 마음에 쏙 들었고 즐거운 마음으로 먹었다.즐겁게 대화를 나누면서 19일 동안 동행한 일행과 함께하는 식사 즐거움의 식사다.

 

아빠가 걸으셨을 당시 제가 작성한글

https://dktladl.tistory.com/649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 스페인
도움말 Daum 지도
0 0